[081216 독서노트]
『낯선 곳에서의 아침』을 읽다.

 

[12] 변화의 시작은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이다.


→ 사랑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 그렇지 않으면 서로 사랑하지 못한다. 스스로의 허물을 있는 그대로 바라볼 수 있어야 한다. 근거 없는 희망을 바라보며 앞으로는 나아지겠지, 라고 낙관하는 것은 변화의 중요한 기회를 놓치게 만든다. 변화의 기회는 절절한 위기의식 속에 숨겨져 있기 때문이다. 소중한 가치는 지켜내고 추구하여야 한다. 우연히 행복과 성공을 얻으리라는 기대는 거짓 희망이다. 두렵다고 덮어 두면 곪는다. 변화를 위해서는 있는 그대로의 자신을 직면할 수 있는 용기가 필요하다.


변화의 기회는 위기감과 비전에 있다. 위기의식은 변화의 강력한 동기다. 변화관리에 관한 책에서 위기감을 공유하는 것이 혁신을 시도하는 리더들이 놓치지 말아야 할 점이다. 변화의 또 다른 동기는 자신을 전율시키는 비전이다. 위기의식 없이도 변화할 수 있다. (이 대목에서 구본형 선생님과 살짝 다른 견해다.) 하지만, 비전도 자신이 있는 지점을 제대로 알아야 원하는 곳으로 떠날 수 있다. 있는 그대로 자신을 받아들이는 것은 여전히 중요하다.


[12] 세상이 만들어 주는 대로 산다는 것은 무난한 일인지 모르지만 비겁한 일이다. 세상은 또한 우리가 만들어 가는 것이다.


→ 나는 비겁한 사람이다. 확실히 나는 용기를 택하기보다는 무난함을 선택해 왔다. 2009년 아니, 내일부터 조금 더 용기 있는 사람이 되어야겠다. 하려고 했던 일, 하고 싶은 일을 해내는 책임감 있는 사람이 되기 위해 내게 필요한 것도 용기다. 실패를 두려워 말자. 두려움 때문에 시도조차 못한 사람이 되는 것을 두려워하자. 내가 두려워 할 것은 두려움 그 자체뿐이다.


 

[195] 중요한 것을 미루는 것은 불행한 사람들의 공통점이다. 바쁘다는 것 속에 모든 것을 묻어 두는 사람은 어리석은 사람이다. ‘지금’ 마음의 밭을 파헤쳐 잊고 있었던 욕망이라는 작은 도토리를 찾아내어라. 주눅 들고, 삶에 지쳐 피곤한 당신의 무관심 속에서 빼빼 말라 시들은 꿈의 원형을 찾아내라. 아직 살아 있을 것이다. 심어라. 그리고 농부처럼 키워라. 언젠가 스스로 농부가 키운 훌륭한 한 그루의 나무가 될 수 있을 것이다.


<2008년 12月 16日, 지금 나에게 중요한 것들>

- 브라질 항공권 예매 및 여행 준비 (여행 영어회화, 브라질 여행정보 수집)

- 12월 와우수업 준비 철저 (MBTI, 에니어그램 지식 정리/ 와우팀원 축제 즐기기)

- 청소년 시간관리 책 집필 완료

- 독서 (에니어그램의 지혜)

- 2008년 성찰 및 2009년 목표 수립

- 크리스마스 카드 및 연하장 보내기



: 한국리더십센터 이희석 전문위원 (시간/지식경영 컨설턴트) hslee@eklc.co.kr
Posted by 보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12.18 06: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보보 2008.12.18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당신의 내면에서 무언가 잉태되고 있고
      어떤 긍정적인 일들이 일어나고 있군요.
      머지 않은 날에 도약할 날이 오리라 기대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