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사를 너무 심각하게 생각하지 마라.
심각해지는 것이 진실에 접근하는 길이라고는 볼 수 없다."
-무라카미 하루키

생각이 많은 사람  생각이 깊은 사람

저는 생각이 많은 사람이 되고 싶지는 않습니다.
생각이 깊은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이 둘은 서로 다르니까요.
한 손에는 진지함을, 다른 한 손에는 유쾌함을 쥐고서
균형 있게 걸어가는 자가 인생의 지혜를 발견할 것입니다.
[참고 : http://www.yesmydream.net/641]

요즘엔 자신이 생각이 많은 사람인지, 생각이 깊은 사람인지를
가늠하는 기준을 찾아보고 있습니다.
답변하기 쉬운 몇 가지의 질문으로 자신의 위치를 가늠할 수 있다면,
더불어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성장의 로드맵을 제시할 수 있다면 
생산적으로 생각하도록 도울 수 있을 것이라 믿기 때문입니다. 

말하자면, 저의 질문은 이것입니다. 
"지혜롭고 실용적이었던 생각이 어떤 시점에서 비실용적인 수준으로 전락하는가?
자신이 생각이 깊은 사람인지, 그저 생각이 많은 사람인지를 간단히 측정할 순 없을까?"

변화를 꿈꾸는 사람들이 해야 할 일은 자신의 현재 위치입니다.
자신이 살아왔던 방식을 객관적으로 성찰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늘 그래왔기 때문에 객관적으로 바라보기 힘들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저는 자신이 생각이 많은 사람과 생각이 깊은 사람인지를
가늠할 수 있는 방법론에 주목하는 게지요. 

스스로 질문하기 = 재밌는 놀이

요즘 이런 생각을 하며 지내고 있는데 즐겁습니다.
누군가가 나에게 던진 질문이 아니라,
스스로에게 던진 질문을 갖고 노는 일은 참 재밌나 봅니다.


: 한국리더십센터 이희석 컨설턴트 (자기경영전문가) hslee@eklc.co.kr

'™ My Story > 끼적끼적 일상나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와우와 함께하는 일상  (2) 2010.02.11
우리 자주 보지 말자  (4) 2010.02.10
스스로 질문하기  (4) 2010.02.09
힘들어도 포기하지 않음은  (4) 2010.02.08
삶은 3가지의 놀이  (2) 2010.02.07
마음 열기  (7) 2010.02.04
Posted by 보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신종윤 2010.02.09 14: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각이 많은 나에게는 따끔한 글이구나. 잠시지만 나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됐다. 고맙다.

  2. 2010.02.10 01: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보보 2010.02.12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당신께서 적으신 마지막 문단이 제가 말하고 싶었던 핵심입니다. ^^
      잘 실천하시어 날마다 성장하시는 삶을 이어가시기를 기원 드립니다.